티바이트




http://tibyte.kr/178 에서 이어집니다.





드디어 달에 도착한 케르맨








다 쓴 연료을 발견하고 흥분을 감추지 못합니다.








또 다른 연료통 발견!









잠시 앉아서 휴식을 취합니다.











달의 아름다운 경관에 취해 정신을 놓아버린 케르맨.









지평선 너머에 지구가 보입니다.









이제 돌아갈 시간이 되어 우주선으로 다시 올라옵니다!

과연 무사히 갈 수 있을지...









아, 깜빡하고 깃발을 안 꽂고 왔네요!

내려서 깃발을 펼칩니다.






다시 우주선으로 점프해 올라와서

산적왕 히그마의 기운을 받아 탑!승!완!료!








지구를 향해 힘차게 연료를 분사합니다.








중력이 훨씬 약해서 쉽게 날아오르네요.







다시 우주공간을 헤쳐나갑니다.







어느새 멀어져서 작아진 달









적절히 연료를 분사하여 궤도를 형성합니다.








점점 가까워지고 있는 지구(케르빈)








마지막 연료통을 분리합니다!







진입 준비 완료!
우주인은 오랜 여행에 지쳤는지 미친듯이 웃고있군요.









으아아아 불탄다








고온을 잘 견뎌내고 낙하산 전개!
지금은 밤이네요..








바다에 착륙!










아침이 되어 우주선 밖으로 나가봅니다.

바다에 착륙했네요.







마침내 귀환 완료!










게임게시판의 글 전체보기
Posted by
티바이트
 


  1. 태그에 spave 오타나셨어요

댓글을 다는 공간입니다. (로그인하지 않아도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)



게시판 목록은 좌측상단에 있습니다.

Statistics Graph